소비자가 직접 사서 테스트하고 사용기를 남기는 글!

이번에도 역시 시간이 되었습니다.

UE700 은 도착 하였고, 저는 사용기를 써 볼 준비를 하고, 사진을 찍어 약간의 보정 후 블로그에 사진을 올리고, 마무리 글을 쓰고 있게 되었습니다.


실제 UE600 을 살때만 해도 "700 을 발라버리는 tuning" 이라는 극찬을 보고 샀었고, 그 극찬을 몸소 느껴본 바 있습니다.

또한 구입 이후, UE600 에서 제가 느꼇던 점들은 타 사용기들에서 못 느낀 저만의 다른 느낌들 이었다고나 할까요?

저음이 모자라다, 보컬이 떠오른다 등등 ...

하지만 제 귀엔 600 역시 일명 V-EQ 라 불리는 전형적인 느낌 이었습니다.

확실한 것은 하나의 BA 로는 감당하기 힘든 고음부의 처리.

이것만은 확실한 것 이었기에, UE700 에 대한 동경은 컸다고 생각 되네요. 



그리고 그 동경을 참고 몇달 뒤, 욕심이 과했는지 아니면 그 동경을 해소 하고 싶었는지 ... (사실은 가격이 싸져서 -_- ... ) UE700 을 구입 합니다. 여러 쿠폰+할인+포인트 등등 먹여 2만원 가량 싸게 샀으니, 나름 선전을 했다고나 할까요?

어쨋든, 저에게도 이제 Super.Fi3 부터 U700 (Super.Fi5) 까지 모두 득템한 상태가 되는군요.


케이스

포장은 제품을 처음 접하는 사용자의 첫 대면이자, 제품 자체를 처음 보게 해 주는 인식이 강한 부분 입니다.

UE700 의 포장은 UE600 과 동일 합니다 !!! 정말 케이스 겉면에 있는 이어폰 사진과 문구 정도만 다를뿐, 내부 포장 방법 까지도 동일 합니다.

같은 라인업 이라는 것을 과시하듯 똑같은 컨셉을 유지하는 Logitech 의 모습일까요?



제품은 뒷면에서 투명한 플라스틱 내부 포장재 뒤로 확인할 수 있으며, 정말 대 놓고 써 놓은 "매끈한 마이크로 디자인" 이 뭔지를 보여 줍니다.



동일한 사양을 가졌다는 애플의 인이어 제품도 이와 동일히 2개의 BA 를 묶어 하나의 유닛에 넣은 Dual BA 입니다만, 평이 좋질 못했씁니다 :)

그럼에도 이 제품이 빛을 발한 것은 바로 골귀 에서 찍어준 그래프.



UE600 보다 높은 10KHz 이상의 주파수대. (하지만 20KHz 까진 못 가는)

3KHz 부분에 좀 처지는 부분이 있지만, 사실 이런 처지는 부분이 있어서 음악을 듣는 재미를 느끼는 사람이 본인이다 보니, 즐겁게 맞이하지 아니할 수 없었습니다 !


게다가 제품을 구매하면 기본으로 들어 있는 수납 보관함은 꽤 활용도가 높습니다.

좀 잘 긁히지만, 충격을 막아 주는 외장에 내부에 희색 고무로 다시금 코팅이 되어 있는 보관함은 고가의 이어폰을 쓰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가지고 싶어 하는 Must have item 이 아닐까요?




특히 케이스 내부에 적절한 크기의 실리-카겔 을 넣어 둔다면, BA 유닛의 습기에 대한 걱정은 꽤 줄일 수 있어 보입니다.


이어폰

생김세를 보면 UE700 은 매우 unique 한 크기를 가지고 있습니다.

크기는 작은데, 성능은 높은. 전형적인 BA 이어폰의 장점을 100% 살린 제품이라 하겠습니다.


별도의 오른쪽/왼쪽 표기 없이, 제품 자체 색갈로 빨간색=RED=Right(오른쪽) 을 의미 하며, 이는 별도로 제품 하단 부분에 R,L 이 표기 되어 있기도 합니다.

특히 구형제품이 가졌던 1자형 플러그의 단선을 개선한 ㄱ자 플러그는 높은 점수를 줄 수 있는 부분이며, 이 플러그 자체는 플라스틱이 아닌 우레탄 같은 재질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래서 고급스러운 느낌 입니다)



제품 특징상 노즐이 실리콘 슬리브 앞단 까지 나오는 구조를 가진 것은, 내분에 필터가 존재 하기 때문인데, 이런 구조는 좀 더 음파를 귀 안쪽까지 전달 하기 위한 구조 이기도 합니다.

반면, 이런 구조 때문에 동양인의 마른 귀지 는 제품의 청결성 유지에 큰 단점이 되기도 합니다.


이어넷 설치

일단은 이어넷이라 표현을 했습니다만, 이 이어넷 이란게 정식 명칭인지는 모르겠습니다만, 몇개 안되는 갯수의 작은 제품임에도 가격은 녹녹치 않은 사치스러운 아이템이기도 합니다.



하지만 이 이어넷을 장착하지 않은 제품 보다는 장착 한 제품이 귀지청소를 통해 이어폰 청결성을 유지 할 수 있고, 또한 음질의 평균적인 품질을 유지할 수 있다고 생각하기에, 2개의 제품군을 비교해서 장착 해 보았습니다.


준비된 제품은 : 1) Super.Fi 용 2) A-Jays/Shure 용 제품으로, 그 크기가 매우 차이가 납니다.

UE600 의 경우는 과거 Super.Fi 용 제품을 사용하지 못했고, A-Jays/Shure용 제품을 사용해서 장착이 가능 했습니다.

UE700 도 어떨지 비교를 해 보니 ...



(노즐 가운데 녹색의 그 무엇은 음역 필터 입니다.)

일단 Super.Fi 용은 장착이 애매 합니다.

돌출된 바깥 부분에 장착이 가능해 보이나, 구조상 잦은 마찰이 생길 경우 귀 안에 이어넷이 떠다니게 되는 끔찍한 경우를 격을수 있으므로 포기.



두번쨰 A-Jays 용을 비교 해 보니 ... 적절 합니다.

노즐의 필터 부분 보다 넓게 장착이 되고, 튀어 나온 부분 안쪽이다 보니 이어넷을 장착 하더라도 쉽게 떨어질 것 같지 않네요.



그래서 장착 하면 위 사진과 같이 적절히 안쪽에 안착하게 됩니다.

일부 사용자 분들이 이걸 장착 하면 음질이 바뀌니 어쩌니 하는데, 골귀에서도 이 부분은 변함이 없는 것으로 판단이 섰던 부분 입니다.

(가장 큰 문제는 플라시보 효과 이란 것)


음악청취에 따른 개인적인 평

사용기라는 것이, 특히나 이어폰 같은 것의 경운 골귀의 FR graph 같은 전문적인 측정이 없고서는 매우 객관적 입니다.

그래서 혹시라도 지금 부터의 개인적인 평 부분은 정말 개인적인 입장에서 쓴 것 임을 인지 해 주셔야 합니다.



메탈/락 을 듣기엔 아마 이 제품이 무척 음악을 듣는 흥을 돋구게 해 준다고 생각 합니다.

UE600 에서는 약간의 모자람 - 특히 고음성향으로 때려 주는 느낌이 부족한 부분이 있었는데, UE700 은 그런 부분이 매우 강합니다.

그래서 메탈이나 락을 들을때 매우 신나게 음악을 들을 수 있습니다.


Drum&Bass 와 같은 쪽은 UE600 과 크게 다르게 느껴지지 않습니다.

아무래도 저음성향이 강한 부분이고, 이는 UE600 에서도 충분히 신나게 들을 수 있는 영역 이었기 때문에 UE700 에서 좀 더 풍부해진 저음과 고음이 있다고 해서 달라질 부분은 크게 메탈이나 락 과 같이 와 닿지 않았는 듯 합니다.



가요/팝 을 듣는 다면 오히려 UE600 이 더 나아 보입니다.

좀더 부드러운 느낌을 UE600 은 만들어 내는데 반해, UE700 은 거친 느낌을 가지게 해 줍니다.

그래서 UE700 으로 가요나 팝을 듣는 것 보다는 UE600 을 추천해 드리고자 합니다.


사람에 따라 추구하는 음악과 원하는 느낌이 다른 것을 고려 한다면, 이 모든 것은 직접 들어보고 느낀 다음 결정 해야 겠습니다만, 제가 느낀 부분은 이와 같습니다.

사실 음악적 주파수에 따른 출력은 BA 제품보다 다이나믹 제품이 띄어 납니다만, 이 제품들 특징이 고음 출력 보단 저음 축력이  너무 과하거나, 전체적인 균형이 BA 제품보다 월등히 떨어 지기 때문에 BA 제품을 선호 하게 되는 경향이 있습니다. (간혹 HiFiman 의 RE0 나 ER 사의 MC3/5 와 같은 무서운 제품이 나오긴 합니다. )


사람이 들을 수 있는 가청 주파수 22KHz 내에서 맑고 청아한 소리로 음악을 제대로 들어 보고 싶다면 UE 의 600 이나 700 제품이 좋은 선택이 될수 있다고는 자신있게 권해 드릴 수 있어 보입니다.

이상 UE700 에 대한 간략한 사용기 였습니다.


_ps_

out door 에서는 ... 아까워서 아직 저가형 BA 제품을 쓰게 됩니다 :)

Posted by 견족자K rageworx
  • Favicon of https://www.iambongsu.com BlogIcon 신의손길
    2012.06.29 20:49 신고

    개구라. 600 고장나면 산대놓고..

    얼마길래 이레 막사대나 싶어 옥션보니..

    헐~ 미쳤구나.. 즐청해라~ :)

    • Favicon of https://rageworx.pe.kr BlogIcon 견족자K rageworx
      2012.06.30 10:48 신고

      UE600 고장남 선 갈아 써야지 ... 그 아이도 얼마 짜린데~
      그나마 앰프나 스피커 이런덴 관심 없어서 다행이지 ..
      그런데 까지 관심 가지면 집을 먼저 사야 할 듯. 후후 ...

    • Favicon of https://www.iambongsu.com BlogIcon 신의손길
      2012.07.01 16:43 신고

      그냥 집으론 택도 없지~

      지하가 있는 단독주택~ ㅎㄷㄷ ㅋㅋ

    • Favicon of https://rageworx.pe.kr BlogIcon 견족자K rageworx
      2012.07.02 09:49 신고

      게다가 방음, 제습처리 등등 ... 후 ... 안하니 못하다~ 라는게 될듯 :)


  • 2012.09.04 10:32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rageworx.pe.kr BlogIcon 견족자K rageworx
      2012.09.04 17:36 신고

      zound 검색 해 보시면 싸이트 나옵니다. 거기서 판매 중 입니다 :)
      또는 earphone 이나 headphone shop 에서도 팔더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