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 앞서 ...
본 글은 제 나름대로의 해석을 적은 것이므로 실제와 다르거나 읽고 계신 분의 생각과 다를 수 있습니다.

삼성의 SLR 카메라의 계보를 보면, 필름 시절엔 Minolta와 연관이 있었고(사실은 그대로 가져다 쓴것입니다만)
DSLR 에 들어서는 Pentax 와 연관지어져 있었습니다.
사실 Samsung GX20 이전의 모델들은 Pentax 의 모델들을 그대로 가져와 외형과 UI 관련 부분만이 변경 되었을 뿐 Pentax 의 기술의 그늘에서 벗어나지 못하다가 , GX20(Pentax 의 K20D) 모델에서 부터 CMOS sensor 공급을 하게 됨 으로서 삼성의 위력을 보이기 시작한 듯 합니다.
겨우 CMOS sensor 가지고 그러냐? 정도로 이해 될 수 있을 수도 있겠습니다만 ..
사실 카메라의 가장 큰 핵심 기능은  sensor 의 크기와 기능으로 부터 시작 된다 할 수 있겠죠.

Pentax 에서도 이미 하이브리드 카메라에 대한 묵업 모델이 이미 있었습니다만. 제품으로 나오진 않았습니다.
또한 Pentax 의 묵업은 일단 35mm SLR/DSLR 의 렌즈를 쓰는 방식이었음을 고려 해 본다면 이번 삼성 NX 는 삼성 의 독자적인 노선을 타는 첫 걸음으로 해석이 됩니다.
일단 하이브리드 카메라의 특징은 이미 이전에 올라온 "올림푸스 마이크로 포서드" 관련 글에서 확인 할 수 있습니다.
가장 큰 특징으로서는 , DSLR 과 같이 렌즈를 마운트 하여 필요에 다라 교체하여 사용이 가능하며, 일반 디지털카메라와 달리 센서의 크기가 커서 촬상면적에 따른 이득을 많이 볼 수 있다는 점 입니다.
이 부분에 있어서는 삼성NX 가 굉장히 큰 매리트가 있다고 하겠습니다.
왜냐, 이미 기존에 나온 올림푸스의 모델이나 파나소닉(라이카) 의 모델에 비해 훨씬 큰 CMOS (APS-C, 일반 크롭형 DSLR 센서를 그대로 사용함) sensor 를 사용함 으로서 촬상면적이 비슷한 하이브리드 카메라들 중 가장 크다는 것입니다.
또한 크기 역시 파나소닉 제품에 비해 얇고 작다는 점이 우월한 위치에 있다는 것입니다.
다만, 걱정이 되는 점은 현재 삼성 렌즈들은 Pentax 와 동일한 PK 마운트를 사용하고 있었습니다만 NX 모델은 이와다른 독자 마운트를 사용하고 있으며 그나마 삼성렌즈들은 독자적인 면 보다는 이미 Pentax 에 있던 동일한 렌즈를 사용했다는 점 입니다. (물론 생긴건 조금 다릅니다만)

이에 앞서 이전 부터 들리던 여러 루머나 소식을 종합해 보면 국내에서 가장 렌즈를 만들수 있는 기술을 가진 회사로서는 구 POLAR 렌즈를 만들고 있던 삼양광학 에서 생산 할 것으로 보인다는 점 입니다.
삼성이 직접 렌즈를 만들 일은 절대 없을 것으로 보입니다만 ..
MF 렌즈로서 VIVITAR 나 TAMRON 등에 중저가 OEM 렌즈를 생산 하던 삼양광학이라면 삼성의 렌즈들을 만들 수 있을 것이고 이미 작은 디지털 카메라에 사용된 렌즈들은 모두 삼양광학 에서 나온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현재 표면상으로는 CCTV 등의 고성능 렌즈를 만들고 있습니다만 ..
이 CCTV 고성능 렌즈는 zoom 에 AF 가 포함된 것들로서 충분히 DSLR 및 하이브리드 카메라의 렌즈에 적용될 수 있는 모든 것을 갖추고 있다고 봐도 될 것입니다.

또한 MF 렌즈는 특정 모델을 계속 생산 하고 있으며, 85mm MF 렌즈의 경우 각 카메라 커뮤니티에서 뒤쳐지지 않는 품질이라는 평을 받은바 있습니다.
수동으로 초점을 맞춰야 하는  MF 라는 점을 배제 한다면 절대 후지지 않은 렌즈 기술이라는 점 이겠습니다.
또한 500mm 렌즈나 , 800mm 이상의 초점거리를 가지는 렌즈들을 아직 생산 하는 점으로 미루어 본다면 삼양광학의 AF 기술은 표면으로 들어나지 않는 것일뿐 OEM 화 되어 있을 가능성이 매우 높아 보입니다.

아직은 정식으로 제품이 출시 된 것이 아니기 때문에 여타 이렇다 저렇다 할 만한 것이 있을 수 없겠지만 ..
추측으로 나마 다양한 점들에 대해 정리를 해 본다면 ..

삼성의 NX 제품은 일단 Pentax 의 것으로도 나올 가능성이 있을 것으로 생각 됩니다.
Pentax 역시 자존심 강한 일본회사 이긴 하지만 중저가 시장으로 꾸준히 한 비중을 차지 하는 회사로 하이브리드 카메라 모델을 준비 하는 기회를 놓치지는 않을 것이라는 점 입니다.
이미 APS-C DSLR 을 내준 Pentax 의 입장으로 하이브리드 를 받는 것도 일리가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사실 FF DSLR 이나 좀 내놔 줬음 좋겠지만)

또한 하이브리드 카메라들은 렌즈로 부터의 초점거리가 짧기 떄문에 일반 Pentax 와 삼성의 35mm 렌즈들을 사용할 수 있는 젠더가 출시 될 수 있을 가능성이 충분히 있어 보입니다.
마운트가 다른데 어떻게 가능하겠냐는 말이 나올 수 도 있습니다만 .. 확실한건 작은 렌즈에 AF 구동부가 들어가진 않을 것이라는 점 입니다. 즉, AF 구동부(모터)가 카메라 본체에 있다는 조건이라면 충분히 젠더에 구동부 연동 부와 AF 접점의 호환 등을 고려 한다면 일반 35mm 렌즈를 사용할 수 있는 가능성이 충분히 높다는 것이 될 것입니다.

삼성의 떨이 및 가격매치기 -
이미 격어 보신분들이 많으시겠습니다만 ..
삼성은 시장점유율을 높이려고 하면 항상 놀랍게 저렴한 가격으로 시장에 묽건을 풀어 버립니다.
물론 DSLR 의 경우 Pentax 공장에서 생산되는 점 때문에 이런 공격적인 시장점유를 하지 못했습니다만 , 삼성에서 직접 생산할 경우 분명 공격적인 가격으로 시장을 점유 할 것이라는 것입니다. (이에 환호를 안할수가 있을까요 ^ㅁ^)

하이브리드의 경우 DSLR 과 달리 빛을 반사해서 뷰파인더로 보는 구조 자체가 없기 때문에 모두 후면 LCD 와 EVF(전자식 뷰 파인더 - 작은 LCD 를 뷰파인더에 달아 보는 방법)에 의존하기 때문에 배터리 사용시간이 DSLR 보다 분명이 짧을 수 밖에 없을지 모르겠습니다만 일반 사용자들에 있어서는 편리한 촬영에 기존 디지털카메라 보다 좋은 화질 및 수동으로 조절되는 다양한 기능으로 서로 다른 분야에 있는 사용자들을 모두 포섭할 수 있는 강력한 아이템 이라는 점은 확실 할 것입니다.

이것이 삼성의 2009년 하반기의 세계1위의 카메라 업체가 되겠다는 야심의 첫 시작일지 .. 아니면 이미 시작된 한 부분일지는 알 수 없습니다.

하지만 일본과 독일 에 치중되어 있는 SLR 카메라의 생산국에 대한민국이 추가 된다는 점은 높이 사야 할 점이며, 또다른 기술의 시작이라 할 수 있을 것 입니다.

더불어 삼성의 기술력으로 FF DSLR 이 탄생하기를 바라는 작은 마음도 없다고는 할 수 없겠지요 ^^;

이 글을 빌어 삼성의 선전을 기원하는 바 입니다.
그리고 NX 모델이 빠르게 시장에 출시되어 보급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Posted by 견족자K rageworx
  • Favicon of https://www.iambongsu.com BlogIcon 신의손길
    2009.03.21 01:10 신고

    그러거나 말거나, 사람을 찍기 위해서 시그마 70-200 F2.8로 결정.

    문제는 시기...ㅠㅠ

    파코즈 OCZ SSD 120G 예판 예약해버린 상태라....그거 쓰다가 팔면 살지도...ㅡㅡ;;

    SSD 맛들이고 과연 팔수 있을진 모르겠다만....에혀~

  • Favicon of https://www.iambongsu.com BlogIcon 신의손길
    2009.03.21 23:21 신고

    애인도 없고, 저축할 능력도 없으니...이 정도는 질러줘야 화려한 싱글아니냐?..ㅋㅋㅋㅋ

    덧. 위젯 젤 밑에...카운터 죽이네?..ㅎㅎㅎ

    • Favicon of https://rageworx.pe.kr BlogIcon 견족자K rageworx
      2009.03.22 00:55 신고

      나도 이제 그냥 화려한 싱글로 살까 ... ㅠㅠ
      요즘 참 무료 하다 .. 인생이 .
      그냥 캐논오디 중고 에 50미리로 갈까 ...

    • Favicon of https://rageworx.pe.kr BlogIcon 견족자K rageworx
      2009.03.22 00:55 신고

      카운터는 당삼빠지 .. 후훗.