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 10시30분에 나가서 새벽 2시30분에 집에 들어 왔으니 꽤 밖에서 추위에 떨면서 촬영을 한거 같습니다.
조리개의 빛 갈라짐이 이쁘게 나오길 원했던 지라 .. (이전 시그마 17-70mm 는 빛 갈라짐이 좀 추잡하더군요 ㅠㅠ)
이번에 Sigma DG 28mm (구형) 을 들고 나가 찍어 왔습니다.

이번 촬영을 통해 Pentax 의 SMC 코팅이 얼마나 대단한지를 알았습니다.
필터를 빼고 찍은 사진들 임에도 저기 나타나는 고스트들은 ... ㅠㅠ
전반적으로 더 가볍고 매우 선명한 Pentax SMC F28mm 나 들고 나갈껄 하고 후회하는 하루 였군요...
RAW 로 찍었는데도 보정하는것은 둘째 치고 원하는 결과물이 안나오는군요 .

Sigma 28mm 는 낯에나 인물용으로 써야 겠습니다.
혹시 FF 가 나오더라도 밤에 찍으면 좀 신경 쓰이겠습니다 (조리개가 1.7 이라도 ㅠㅠ)
대실망 입니다 .. sigma 28mm f1.7 .. ㅠㅠ
아무리 구형 렌즈라 해도 그렇지 .. 이런 결과물들 뿐이라니 .. ㄷㄷㄷ

사진을 올려 뭉쳐서 올려 보도록 하죠.


ps.
아 .. 그러고 보니 오늘 한 일년 넘게 신던 리복 운동화를 버렸습니다.
밑창이 다 밋밋해 진것은 아닌데 .. 리복신발들의 고질적인 문제인 뒷꿈치 스펀지 쪽이 다 헐어서 당췌 신을 신고 운동을 할 수가 없더군요 .. (다 까져서 물집 잡히고 난리임 ..)
다시는 리복을 안살겁니다.
그런 의미에서 오늘 나이키 새 운동화를 샀습니다 .. (가격이 10만원이 넘으니 .. -_-)
운동할때엔 이전에 신던 파란색 애어맥스를 신고 다니고 평상시에 새로 산 걸 신고 다녀야 겠습니다.. ㅋㅋ
Posted by 견족자K rageworx